의미있는 삶.

나ㅣ 삶을 살자.


옛날 조선시대를 생각해 보았다.

과거 시험을 보러가는 사람이라면 자신의 실력을 알거다.

그런데 왜 갈까 장원급제 말고도 순위별로

관직을 받을 수 있어서 일까...



수능 역시 마찬가지잖아 서울대는 못가더라도...



우리때는 가고 싶은 (정확히는 점수 가능) 학교 지원하고

시험쳐서 그중에 순위 안에 들면...





세상이 본래 경쟁이었구나! ㄱ



그런데 나는 왜 이제야 인식하고

힘들어하고

겁먹고...


재미없어하고...



주체적이지 못했다고 다시금 자각하는 걸까!


신고

티스토리 툴바